시베리안 냥 [526597] · MS 2014

2017-06-11 02:53:01
조회수 702

그대가 문다...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12251343

내 방속에 모기가 운다

그 시절 그때처럼 웃으며 나에게 불어와

소리 없이 그대가 문다

내 다리 한가운데 잡고 싶은 그대가 문다~♬


어디선가 그대가 운다

잡아주고 싶지만 자꾸만 멀어지잖아

온 맘 다해 그댈 잡는다

이세상 한가운데 휴지로 그댈 잡아본다~


하루종일 그대가......문다.....

0 XDK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덕 코인을 선물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