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석! [66129] · MS 2019 (수정됨) · 쪽지

2020-11-28 18:45:48
조회수 20,951

시험 폭망 멘탈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33355568



김지석


멘탈평정=수능평정<4> 


시험 폭망 멘탈





- 시험 보는 중 -

  



“오 아직 20분밖에 안 지났는데 벌써 16번 풀고 있어! 나 대박나려나 봐”




“왜 이리 다 어려워. 안 풀리는 4점문제가 9개나 돼! 나 망할 것 같아”



“지금까지 푼 문제가 합치면 80점이니까 1등급 나오려면 최소한 2문제는 더 맞춰야 하는데...”





시험 보는 중에 제일 하지 말아야 할 짓은 


이렇게 현재 내가 얼마나 잘 보고 있는지 평가하고 


점수계산 하고 있는 것입니다.



  

대부분 이것이 시험 보는데 필요한 생각이라고 여기는 경우가 많은데,


아닙니다. 잡생각입니다.

  


“문제를 어떻게 풀 것인가?”

  



이외에는 전부 다 잡생각입니다. 


시험을 보는 중에 잡생각을 하면 


시험을 보는 것에 내 모든 힘을 집중할 수 없습니다.


시험 점수가 더 떨어질 수밖에 없습니다.


  

  

  

여기서 더 심하면 

  


“내 경쟁자들은 이걸 풀었을까?”




“옆에 앉아 있는데 애 공부 엄청 잘하게 생겼어... 쟤는 풀었을까?”




“내가 재수하느라 지금까지 쓴 돈이 얼마인데... 

 그런데 진짜 얼마지? (인강패스 & 책값 & 학원비 계산 중....)”






“엄마...! 미안해”



  

문제는 이 미친 잡생각을 잡생각이라고 여기지 못하고


시험 보는 중에 필연적으로 할 수 밖에 없는 생각이라고 여긴다는 것입니다.



  

영화나 만화에서는 주인공이 위기에 몰렸을 때,


특히 라이벌 악당과의 대결에서 엄청 밀리며 얻어맞고 쓰러졌을 때,

  

스승님 생각하면서 의지를 다지고,


응원하는 가족 생각하면서 힘내고,


인질로 잡혀있는 여친 떠올리며 분노의 에너지 차오르고,


위기에 처해있는 지구를 떠올리며 풀 파워가 되면서 

  


갑자기 엄청나게 강해지고 (특히 화가 나면 강해짐) 


필살기를 시전하면서 악당을 물리치는데


이건 다 뻥입니다. (그러니 영화나 만화인 거죠!)

  


현실에서는


그렇게 잡생각이 많아서는 악당을 물리칠 수가 없습니다.


영화나 만화에 생각이 오염되어


승부의 상황에서 인생을 되돌아 보기 시작하면


처참한 결과를 보게 될 것입니다. 


  

  

1교시 국어 시간에 시간 부족으로 한 지문 날려먹고 찍었을지라도,


다른 생각은 아무 것도 하지 말고 오직

  


“문제를 어떻게 풀 것인가?”

  

만을 생각하세요.

 




 

“그런데 페이스 조절해야 하니까, 


 몇 문제 남았고 시간이 몇 분 남았는지 정도는 생각해도 되겠지요?”



아니오.


제가 지난 번 칼럼 대로 


‘3초 넘어가기’ 비법을 쓰면 페이스 조절은 신경 쓰지 않아도 저절로 됩니다!


(물론 OMR 마킹은 해야 하니까 시험 종료시간에 대한 최소한의 인식은 있어야 합니다.)

  

  

  

  

  

단지 수학뿐만 아니라


승부에 약한 사람의 특징은 승부의 시간에서 잡생각이 많다는 겁니다.


승부가 강한 사람의 특징은 승부의 시간에서 잡생각을 끊어낸다는 겁니다.

  


  

제가 이렇게 얘기하면 


"그래도 자꾸 과거와 미래 일들이 떠오르는데 어떻게 하나요?"


라고 질문하고 싶을지도 모르겠네요.


  

언뜻 생각하기에


내 머릿속에서 마구잡이로 떠오르는 생각들은


내가 통제할 수 없는 것이라고 여기기 쉽지만


사실은 그렇지가 않아요.


  

생각도 일종의 습관과 비슷해서


잡생각이 떠오르면 


“문제를 어떻게 풀 것인가?”를 생각하고


또 잡생각이 떠오르면 


“문제를 어떻게 풀 것인가?”를 생각하고


며칠만 해도 효과가 어마어마합니다.


  

하다못해 줄넘기도


아예 연습 안하는 거하고


3일이라도 열심히 연습한 거하고


줄넘기 할 수 있는 횟수가 다르잖아요.


마이드 컨트롤도 그렇습니다. 

  



이건 단지 시험 시간 중에만 해당하는 얘기만이 아닙니다. 


수능을 코앞에 둔 지금 이 순간에도 마찬가지입니다.



미래를 예측하는 건 집어 치우고 


오직 이 순간을 치열하게 보내는데에만 


집중하길 바랍니다.


제가 당신을 응원하고 있겠습니다. 



얘들아! 힘냇!!!






멘탈평정=수능평정<1>  "공부할 의욕이 안 생겨요ㅠㅠ"


멘탈평정=수능평정<2>  수학 시험 보기 필살기


멘탈평정=수능평정<3> "지금부터 열심히 하면 성공할 수 있을까요?"

0 XDK (+0)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XDK를 선물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