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르맹 [343315] · MS 2010

2016-08-31 14:34:04
조회수 747

어느덧 내일이 9월 첫째날이자 9평이네요.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9040481

추억이 새록새록 돋아나네요.
9평을 현역으로서 처음 본 사람이 바로 접니다.
서독옹이나 추억앨범님 카르세아린님 등등도 보셨을겁니다.
당시 전년 수능이 난이도가 급증한 상황이어서 9평도 상당히 까다로웠었죠. 언어를 6개틀렸는데도 백분위가 100이나오는 엽기적인 시험...
쓸데없는 서론이 길었군요. ㅋㅋ
시험 잘보는 팁같은건 사람마다 적용이 다르고 제가 그만한 능력도 없기때문에 패스하겠습니다.
단, 제가 꼭 드리고 싶은 말씀은 정말 특별한 사유가 있지 않은 이상 9평시험은 꼭 보시라고 말씀드리고 싶네요.
1. 전 그동안 공부를 안해서 진도도 한번 다 안뺐는데 봐야하나요?
->수능날 처음보는 내용의 모르는 문제 나왔을때를 대비한다고 생각하고 보셔요.
2. 반수를 하느라 거의다 까먹었는데 나중에 다 공부하고 시간재고 푸는게 낫지 않을까요?
->핑계중에선 가장 일리 있는 말이지만 그래도 현장감을 수능전에 느껴보는게 더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보세요.
3. 오늘 몸이 너무 안좋은데 내일도 안좋으면 쉬는게 낫지 않을까요?
->공부는 아프면 쉴수도 있지만 시험은 아프다고 연기되는것 아닙니다. 수능날 안아프다는 보장 없습니다. 수능날 아플걸 대비해서 보세요.
4. 와이프가 내일 애낳는다는데 모의고사보러가야 하나요?
->아뇨. 그건 가봐야죠.....
4번은 웃으라고 쓴 케이스가 아니라 진짜 저정도로 극단적인 경우 아니라면 시험 보라는 뜻입니다.
 9평뿐만 아니라 사설모의고사도 기회되면 치시는걸 추천드립니다. 간혹 사설모의고사 무시하는 학생들 있는데, 나름 배울점도 있고 무엇보다도 강제성을 갖춘 시간 제한 경험이 공부 몇시간보다 훨씬 더 중요합니다. 그리고 본인이 더 잘 아시죠? 그시간에 시험 안본다고 맘 싱숭생숭해서 공부는 안하고 스마트폰 뒤적이면서 시험문제 언제 올라오는지만 확인할 가능성이 높다는것... 이건 수능뿐만 아니라 어떤 시험이든 마찬가지예요.
 아무튼 자신없다고 몸좀 안좋다고 패스하시지 말고 신청하신 이상 꼭 보세요. 내일 다들 원하는 성적 향상 기원합니다.




0 XDK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덕 코인을 선물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