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평화의 소녀상에 '철거 비닐봉지'…시민단체 대표 검찰 송치

2024-06-21 17:41:37  원문 2024-06-21 10:45  조회수 1,851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68500309

onews-image

일본군 위안부 피해를 기억하기 위해 설치한 '평화의 소녀상'에 '철거'라는 글씨가 적힌 비닐봉지를 씌운 시민단체 대표가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서울 서부경찰서는 소녀상에 '철거' 비닐봉지를 씌우는 등의 행동을 한 김병현 위안부법폐지국민행동 대표를 그제(19일) 불구속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 4월 서울 은평구 은평평화공원 내 '평화의 소녀상'에 검은 비닐봉지를 씌우는가 하면, '흉물'·'철거'가 쓰인 피켓을 놓고 사진을 찍기도 했습니다.

경찰은 경범죄처벌법상 광고물 무단부착 등의 혐의로 범칙금 10만 원을 부과...

전체 기사 보기

해당 뉴스 기사는 아일루루스 풀겐스(667563) 님의 요청으로 수집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