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ej292nxe [1141572] · MS 2022 · 쪽지

2022-08-17 06:05:50
조회수 304

예전에 본 너드 이야기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58037785

적당한 인서울 사립대 다닐 때 이야긴데

동아리 환영회 때 어떤 남자애가 내 옆에 앉았음

다들 간단히 자기 소개를 마쳤는데 걔가 날 붙잡고 갑자기 역사 이야기를 꺼내더니 조선시대의 냉병기의 분류와 사용법에 대해 열변을 토하기 시작함.

지 휴대폰에 저장해놓은 무기 사진들 수백개 좌라락 보여주고 당시 군인들 의복들 이야기로 넘어가서 또 막 장황하게 설명함.

내가 적당히 끊고 자리 옮기니까 옆자리 여자애한테 똑같이 시전. 그 여자애는 5분만에 탈주


국문학과였는데 이런 애들이 교수를 할 애들인가 싶었음.

심지어 비싼 돈주고 장인이 만든 전통 군복도 사서 관련 동호회도 다닌다고 하더라

0 XDK (+0)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XDK를 선물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