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인 거 알더니 달라졌다” 日 초밥집 ‘와사비 테러’ 또 등장

2022-07-05 22:33:38  원문 2022-07-05 09:50  조회수 256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57449897

onews-image

일본에 거주하는 한 한국인 여성이 긴자의 유명 초밥집을 방문했다가 주방장과 직원들로부터 차별받는 이른바 ‘와사비 테러’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의 경험담은 지난 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공개됐다. 최근 일본인 일행과 해당 초밥집을 찾았다는 A씨는 “과거 도쿄 호텔에 있는 지점에서 좋은 경험을 하고 이번에 긴자점을 재방문한 것인데, 주방장의 차별 행위에 돈만 낭비하고 왔다”며 말문을 열었다.

그는 식사 초반에는 이상할 게 없던 음식 맛과 서비스 응대가 어느 순간 달라지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중에 내가 외...

전체 기사 보기

해당 뉴스 기사는 오른의아들오른손(1085923) 님의 요청으로 수집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