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교직원, 유학생 수십 명에게 '한눈에 반했다' 카톡

2020-03-23 18:40:54  원문 2020-03-23 16:14  조회수 381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8778177

onews-image

고려대학교의 한 교직원이 업무 중 개인정보를 빼내 수십 명의 중국인 유학생들에게 사적 연락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이 학교 국제처 글로벌서비스센터 소속 교직원 A씨를 개인정보 보호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과 고려대에 따르면 지난 16일부터 글로벌서비스센터에서 일하게 된 A씨는 근무 첫날부터 여성 중국인 유학생 40여 명에게 '예뻐서 연락했다', '한눈에 반했다'는 내용의 카카오톡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메시지를 받은 학생들이 이를 학교 측에 알렸고, 고려대는 지난 20일 ...

전체 기사 보기

해당 뉴스 기사는 눈팅용계정(920276) 님의 요청으로 수집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