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에 팔려고 사재기한 마스크 2만9천장 들통…업자 2명 적발

2020-02-29 23:28:26  원문 2020-02-29 21:46  조회수 73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8095774

onews-image

인천 남동경찰서는 마스크 2만9천 장을 사재기하고 중국으로 수출하려 한 판매업자 2명을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중국으로 수출하기 위해 마스크 2만9천여 장을 사재기했으나 정부의 긴급수급조정조치로 해외에 팔 수 없게 되자 국내에 유통하려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이 마스크 매점매석 단속을 위한 조사를 거부해 현행범으로 체포했다"며 "관련된 수출업자 2명도 추적할 방침"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황의준 기자 (hej@mbc.co.kr) [저작권자(c) MBC (

해당 뉴스 기사는 ∑열망=기적(864222) 님의 요청으로 수집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