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폐렴]부산 30대 여성 의심환자 ‘음성’판정…격리해제

2020-01-28 03:35:49  원문 2020-01-28 02:35  조회수 202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7172955

onews-image

(부산=뉴스1) 조아현 기자 = 지난 27일 부산에서 30대 여성 한 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 우한폐렴 의심증세를 보여 대학병원에서 격리조치된 가운데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았다. 자진신고가 접수된지 약 9시간만이다.

28일 부산시에 따르면 의심환자 A씨(30대 여성)는 지난 27일 오후 부산대학교 병원으로 이송돼 격리된 이후 판코로나 바이러스 유전자 검사를 받았다.

시는 28일 오전 1시30분쯤 보건당국으로부터 A씨의 판코로나 바이러스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확인하고 A씨에 대한 격리조치를 해제했다.

시 ...

전체 기사 보기

해당 뉴스 기사는 Garden of Eden(834265) 님의 요청으로 수집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