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니즘 [376046] · MS 2011 · 쪽지

2019-07-21 19:25:34
조회수 4,518

[학습] 공부 하면서 주의할 것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3725571

입시가 끝나고도, 거의 7년 이상 입시 판에서 구르며 학생들 가르치고 한 경험에서 체득된 아주 중요한 배움이 있습니다.  


시험이 아무리 어려워도, 


2점 한 문제에 따라서 지원할 수 있는 과가 바뀌고 

2점 한 문제 실수 안하고, 3점 한 문제 더 맞으면 학교가 바뀌더라고요.


공부를 잘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실수를 안하는 것도 실력입니다.


어떻게 문제를 꼼꼼히 읽고, 실수를 안하고, 대충 잘 안 읽고, 마킹 잘 하는 지만 생각해봐도.

반복적으로 하는 실수만 잘 줄여도. 


갈 수 있는 학교가 바뀝니다.


실력을 기르는 것도 중요하지만, 실수는 실력이라고 생각하지 않으시는 우를 범하시지 않기를 바라며 글을 씁니다.


0 XDK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XDK를 선물하세요.

  • 갸라도스가 되고 싶은 잉어킹 · 896168 · 07/21 19:26 · MS 2019

    실수하는 것 만큼 뼈져린게 없죠
  • 아이유의팔레트 · 810222 · 07/21 19:26 · MS 2018

    실수를 안하는 방법은요?

  • 화니즘 · 376046 · 07/21 19:27 · MS 2011

    1. 뭘 실수하는 지 봅니다.
    2. 어떻게 안할 지 방법을 세웁니다.
    3. 반복해서, 습관화 시킵니다.

  • 이프유캔도 · 835890 · 07/21 19:26 · MS 2018

    결론은 실수하지 마라? 넵

  • 화니즘 · 376046 · 07/21 19:28 · MS 2011

    그게 결론이지만, 정말 몇 년간 학생들 보면서 다 알면서도 못 지키고 이로 인해 마음 아픈 상황 너무 많이 발생합니다.. 가볍게 듣는 것도 좋지만, 정말 다시 한 번 고려해보시면 좋겠어서 쓴 글입니다..

  • 옯창을향해 · 814942 · 07/21 20:42 · MS 2018

    저는 "아 이거 내가 많이 실수 했던거니깐 조심하자"를 생각해내도록 실수 상황을 익히고 있고 그냥 문제풀때 그럭저럭 잘 기억나는데, 시험장에서 문제 풀이의 마무리 단계(국영 선지 지우기, 수탐 최종계산) 에서 텐션이 올라가서 그냥 실수에 관한 생각할 틈도 없이 바로 실수 하더라고요. 실모 풀때 이걸 기억해내면서 연습해야하는데 텐션 상승때문에 전혀 그러지 못하고 있어서 답답하네요. 아예 시간을 늘려서 (수학 100분 92점 목표 -> 200분 지우게 안쓰고 100점 목표) 연습 해야할까요?

  • 김멍댕멍 · 682246 · 07/23 16:40 · MS 2016

    아뇨 그냥 그걸 의식해야져..
    저도 그랬는데 저는 그래서 킬러문제들은 무조건 검토 한번씩 했습니다! 진짜 '풀었따!' 하는 순간 넘 흥분해서 ㅠㅠ

    저도 그래서 막 '풀었다!' 하다가도 억지로 막 '침착하자침착하자' 했습니다

  • Kurogu · 819073 · 07/21 21:40 · MS 2018

    감사합니다

  • 깜깜무 · 851903 · 07/21 21:40 · MS 2018

    수학 실수는 줄이는게아니라 검토로 잡는거 맞나용? 그래서 3점 쉬운4점 간결하게 쓰는연습하고있는데

  • asd1234 · 839174 · 07/21 21:58 · MS 2018

    첨풀때 제대로풀면 실수 안하지 않나요?

  • CG05 · 885457 · 07/21 23:36 · MS 2019

    제가 현역 재수때까지 저런 쓰레기마인드로 일관해서 운도 안따라주었나봅니다
    실수도 실력이다! 반드시 명심해야합니다 현역,재수생분들 ㅠㅠ

  • khjosh · 863029 · 07/22 21:09 · MS 2018

    제가 저렇게 생각하고 실수 줄이기에 집중했더니 불같은 국어가 뒤통수를 때리더라고요... ㅋㅋㅋ 정말 너무 공감하지만 주객이 전도되는건 조심해야 될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