힁글리쉬 [799524] · MS 2018 · 쪽지

2019-05-31 13:12:14
조회수 4,690

오로지 여러분들 덕분에..저도 합니다..그거..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2960043

안녕하세요 힁글리쉬 (김희진) 에요



오랜만에 글을 쓰게 됐는데 

그 동안 새로운 소식이 생겼어요. 



우선 제 지난 글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정말 예상보다 훨씬 더 많은 분들이 와주셨고

성공적으로 첫 특강을 진행했어요. 



제 특강은 정말 모든 포커스를 

철저하게 '실전'에 둔 강의였어요.



내가 아무리 단어를 많이 외우고, 해석을 열심히 해도

수능날 내가 이해할 수 없는 지문은 "반드시" 등장해요.



이건 공부량의 문제가 아니라

애초에 그냥 그렇게 쓰인 지문이에요 ㅇㅇ.

하지만 중요한 것은 '답은'고를 수 있다는 사실이죠.



이런 지문을 '실전'에서 만났을 때 대처하려면

당연히 그런 부분을 처리하는 연습이 공부과정에서 이루어져야 하고

그것이 기출을 분석해보는 과정이 되는 것이죠.



그리고 정말 많은 분들이 특강 이후에 좋다고 해주시고

다음 강의에 관한 문의나 질문을 많이 해주셔서 흘르ㅡ끄ㅡ그그그

원장님과 대표님께서 이런 긍정적인 반응들을 수렴하여


오로지 여러분들덕분에

여러분들의 여러분들에 의한 여러분들을 위한 (?) 이거맞나


이번에 6평 직후에 다시 한번 더 무료 해설 강의를 진행하게 됐어요!



날짜는 6월 9일 일요일 (6모 끝난 주 일요일) 

시간은 1:30-4:30 (이라 쓰고 또 5시에 끝날 각..?)



제 특강을 좋아해주셨던 이유는 딱 두가지 이유라고 생각해요. 

전 이 두가지가 자신있게 제 강의의 특징이자

최고의 장점이라고 말할 수 있어요. 




1. 철저하게 실전적인 풀이


물론 제가 강의를 준비해 가면서도 가장 실전적으로 준비해가요.

하지만..그것은 또 어디까지나 제 생각이니..

역시나 여러분들의 생각과는 또 다를수가..있..있더라구요.. ㅎ하하하하핳

무슨 소리냐?



오셨던 분들은 아시겠지만 

작년 영어 오답률 1위 문제 33번(heritage 지문)



제가 생각하기에  '요정도까지 학생들이 이해 됐겠지'라고 

생각되어지는 지점을 활용하여 설명하고 있는데



급격히 굳어지던 학생들의 표정..(쿠궁)

쉬는 시간 직후라고는 도저히 믿기지 않았던 표정^0^



그래서 저는 바로 여러분의 무언의 메세지

'그거 안 실전적이야. 나는 이해가 안된다고..신발..'

를 눈치채고 바로~  



제 욕심은 곱게 접어 하늘위로..



현장에서 많은 학생들이 

'이정도까지만 이해가 돼요'라고 한 것을 반영하며 지문을 읽어나갔어요




2. 지문을 읽는 일관된 방식


어려운 지문일수록

이해가 안되는 지문일수록

결국 핵심 정보를 파악하고 그걸 활용하여 답을 내야해요.



마더텅 같은 기출 문제집을 보면

정답의 근거에 밑줄이 그어져있어요. 

그게 물론 핵심이고 근거가 되는 것은 맞아요?



하지만 실전에서는?

내가 바로 중요한 부분이다!!라고 지문이 말하면서

밑줄이 쳐져있거나 

그 부분만 반짝반짝 하면서 빛이난다거나

하는 그런 일은.. 있을 수가 없죠 ^0^

(만약 그러면 개쩔겠다(?))



결국 그걸 파악하는 것은 자신이 해야할 일이고

평소에 글을 읽으면서


이러한 시그널 때문에 이 부분이 핵심이다

혹은 이러한 시그널에서는 이러한 판단을 한다

이런 부분을  '스스로'할 수 있어야 해요.



그리고 가장 중요한 것은 그 방식은 

결국 일관되어야 한다는 것이죠. 



그리고 오셨던 분들은 아시겠지만

결국 제가 지문에서 주목하는 포인트들은 항상 똑같고

그것은 단지 몇가지에 남짓하다는 것!








사실 6평이 끝난 후에 해설하시는 분들은 정말 많기도 하고

영어 거르고 국어,수학 들어야 하고(쥬륵)

이렇게 얼마 남기지 않고 갑작스럽게 정해져서 알리게 됐고

이번엔 많은 분들이 와주시지 않을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그래도 오신다면 분명히 앞으로 남은 9월,수능을 위한

영어공부의 방향성이 확실하게 잡힐 것이라고 말씀드리고 싶어요



결국 평가원 모의고사는 실전에서의 행동영역을 연습하기 위한 가장 좋은 재료이고

그 해 수능에 직접적으로 출제될 요소들이 등장하기 때문에

6월,9월 분석을 통해 수능을 대비할 수 있는 실전력을 키우는 과정이 정말 중요해요. 




않이..그리고 뭐 사람 없으면..소수 정예로 가면 되지!

저는 해설을 진행할 때 여러분이 실전에서 이해가 됐는지(될지)를 장 중요하게 생각하는데



특히나! 이번 강의는 6평 직후에 진행되는 것이고

여러분이 직접 시험을 응시한 후 들으시는 것이기 때문에

그 현장감을 가지고 듣는 강의라면 아마 최고의 해설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당 



널널한 분위기(?)에서 자신이 현장에서 이해 됐던 것 안됐던 것 자유롭게 의견 내면서 같이 강의를 만들어 나가요



어차피 내가 이해 안되는거? 옆에 애도 이해 안돼요!

단지 대답을 안하고 가만히 있는 것이죠

제가 바로 고딩 때  그 '옆에 애'를 담당 ^_ㅠ

내가 모르는거 너도 모르고 다 그런거죠 허허허헣허 




특강 신청 링크는 

https://docs.google.com/forms/d/e/1FAIpQLSenTVnjWr5SFYUcBtUSJteYVvqzy0JnyTcj9oyvqZyTm1ZIoA/viewform


입니당. 

저번에도 제가 시간이 초과되어 중간에 나가셔야했던 분들이 꽤 돼셨는데

혹시 멀리서 오실 분들은 기차,버스 시간 조금 넉넉하게 해두셔도 될 것 같아요 ㅎ핳



오신다면 좋아요

관심 있으시면 좋아요 

안오셔도 좋아요(?)

한번씩 꾸욱 부탁드려용 !



1,060 XDK

  1. 1,000

  2. 50

  3.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