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의흐름 [706534] · MS 2016 (수정됨) · 쪽지

2020-11-06 17:28:20
조회수 28,066

[정시감각] 정시에서 칸 수의 영향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32967695

“주객전도”


정시에서 칸 수가 미치는 영향은 대단히 큽니다.

칸 수에 대해 이야기하기 전에 

칸 수가 무엇인가에 대해서 먼저 설명하고 지나가겠습니다.


정시철에는 수시와 다르게 

많은 인원이 합격예측 프로그램을 사고 

중상위권에서는 거의 대부분이 

예측 프로그램을 가지고 있다고 해도 무방할 정도입니다.

오르비를 비롯한 업체에서 

수험생이 예상 지원한 곳의 합격 확률을 이야기 해 주는데

60% 40% 70%프로의 합격확률이 있다고 하면 그것을

60 40 70으로 표현해서 알려 줍니다.

수험생들은 뒤에 0을 빼고 앞의 숫자만 부릅니다.

그래서 

4칸인데 어떻다, 왜 여기가 3칸이냐, 이런 식으로 말하기도 하고

정시에는 가나다군 3번의 지원 기회가 있는 관계로 

456조합은 어때요? 

555는 무난한가요? 

내년을 보고 102로 썼어요 등과

오르비는 6칸인데 어디는 왜 4칸이죠? 등 

칸 수의 이야기가 절반을 차지 할 정도로 많습니다.


칸 수는 예비 지원의 경향과 점수에서 오는 

후속적인 내용이지만

거꾸로 칸 수에 휘둘려서 지내는 수험생이 많습니다.

단적인 예로 2-3칸이 붙으면 구멍이 크게 난 곳에 붙은 것이고

6-7칸이 떨어지면 폭발한 과에 지원해서 떨어진 것으로 말합니다.


칸 수가 잘못 되었다는 판단은 하지 않고

본말이 전도되게 판단하는 거지요.

칸수 기준으로 폭발 구멍을 논하는 것은 약간 무리가 있어 보이고

그해 칸 수를 잘못 제시한 경우인 것이 더 많아 보입니다.



‘18 ’19년에 오르비에서 칸수를 설문조사해서 자료를 정리한 것이 있습니다.

매년 비슷한 양상을 보여서 그 뒤로는 조사를 할 필요성이 없어 보여서, 더 이상 조사를 하지 않았습니다.


칸 수를 만드는 회사들도 

기본적인 데이터를 가지고 하겠지만

매년 동일하다고 말하기 어려운 경우들이 존재합니다.


그래도 정시철에는 늘 칸 수가 주요 화두이기 때문에

정리한 자료를 바탕으로 다시 말씀드리겠습니다.


일단 주의 사항을 먼저 말씀드리면


1. 오르비의 표본은 원서에 대해 이해도가 높은 집단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2. 표본조사를 합격자 발표 이후에 할 수 밖에 없기 때문에

 특성상 합격자의 응답 비율이 많이 높을 수 있습니다.

3. 낮은 칸 수의 합격률은 일반적인 경우 보단 왜곡되어서 많이 올라가 보일 수 있습니다.

  

18년도의 칸 수 합불입니다.




19년도의 칸 수 합불입니다.




1) 18 19년도의 표본을 보다가 올해는 하지 않은 이유가 

19년도에는 18년도에 비해서

아래 칸 수의 합격확률이 높아 졌습니다.

이것은 원서질의 승리보다는 칸 수가 잘못되었을 가능성도 같이 내포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2) 실 지원에서 칸 수로 말하자면 8-9칸이나 0-2칸은 거의 실 지원자가 없습니다.

하지만 기록에서 많은 이유는 그렇게 지원해서 합격한 합격자들이 끝까지 오르비에서 입시의 승리를 만끽해서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3) ‘합’은 최초합을 ‘추’는 추합을 ‘불’은 불합을 의미하고 ‘미’(미정)이 있는 경우는 

두 해 연도의 조사가 최종 추합 전에 조사되어서 미정이 있습니다. 그 이유는 

최종이 끝나면 많은 수험생의 설문을 받기 어려워서 진행을 그렇게 한 것입니다.


아래는 의치한에 대해서만 다시 보겠습니다.





의치한은 그 곳을 목표로 하는 인원이 정해져 있어서 

과를 바꿀 확률이 거의 없습니다.

기본적으로 3칸 아래는 거의 합격할 수 없음을 보여줍니다.

4칸의 합격자가 적을 뿐더러

특히 의대는 거의 5-6칸 이상에서만 합격자가 나옵니다.

의치한을 지망하는 거의 모든 표본이 있고

소수점 아래의 싸움을 할 정도로 겹겹이 수험생이 싸여 있기 때문에

일반과처럼 예외적인 경우가 거의 일어나지 않습니다.

안타깝게 떨어지는 경우가 더 많은 쪽이 의치한입니다.



그래서 칸 수는 이렇게 판단하는 것이 좋습니다.


1. 칸수가 너무 낮다 등 모든 염려를 다 더한다 해도

  칸수는 정시 원서에 참고자료일 뿐이지

  나의 원서질을 좌지우지 하는 것은 아니라는 말을 드립니다.



2. 칸 수가 전혀 제 기능을 못하는 해가 있습니다.

2-3칸을 붙을 것이라고 뛰어 들었다가 

그 해는 5칸도 많은 수험생이 불합격할 수 있는 해가 될 수도 있습니다.



3. 다시 한 번 말하지만, 

 의치한은 그곳을 목표로 하는 인원이 정해져 있어서 

 과를 바꿀 확률이 거의 없습니다.

  기본적으로 4칸의 합격자가 적을 뿐더러

  특히 의대는 거의 5-6칸 이상에서만 합격자가 나옵니다.


4. 보통 낮은 칸수의 합격자가 많이 나온 다음해는 

 그들의 무협지 같은 경험담을 가지고 완전 입시를 오판해서

  무턱대고 낮은 칸 수를 지르는 어이없는 수험생이 많이 나옵니다.

  과거는 그해로 끝나고 

 올해의 입시는 올해 새로 setting해서 생각해야 합니다.

.

  



아래는 개별적인 학생들의 정시 지원칸수이니 참고 바랍니다.

가나다군의 칸수별 지원을 18년과와 19년 것을 같이 붙여 놨습니다.

19년도에는 어디를 주로 등록했는지 등록 현황도 같이 기록했습니다.

개개인의 조합이 다 다를 수 있고 

궁극적으로 칸수는

“7칸도 떨어질 수 있고 2칸도 붙을 수 있는 절대적인 판단의 기준이 될 수 없습니다.

또한 그것을 기준으로 구멍이나 폭발을 판단할 수 없습니다.

단 특정한 기준에 따라 내 점수에 맞는 기준점이나 판단기준으로는 

다른 것보다는 많이 용이 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18년도 


'19년도




정말 어수선한 한해 잘 견디었습니다.

조금만 더 견딥시다

끝까지 견디면 좋은 결과 올겁니다.



0 XDK (+0)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XDK를 선물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