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용T [827141] · MS 2018 (수정됨) · 쪽지

2022-11-22 22:13:03
조회수 11,285

생명과학 강사(진) 인사 올립니다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59687267

안녕하세요, 생명과학1 강사(진) 홍준용이라고 합니다.


강사로서는 사실 처음 쓰는 글인데요, 전에는 파급효과 생명과학 팀장으로 있으면서 주로 컨텐츠 소개를 해왔습니다.


정말 감사하게도 2024학년도에는 파급효과 생명과학 팀 운영과 병행하며 대치 디오르비에서 현장/비대면 강의를 하게 되었어요! 


제가 여는 첫 강의이기도 하고, 강의와 관련해서 소개하고 싶은 내용이 너무 많아서 글이 길어질 수 있을 것 같아요.

관심 가져주셔서 정말 감사하고, 열심히 하겠습니다! :D




유전 특강 CLIP / 비유전 특강 ZERO


이번 윈터시즌에는 두 개의 특강으로 인사드리게 되었습니다.


이름 그대로, 매주 목요일마다 유전 특을, 토요일마다 비유전 특강을 진행합니다.

특강이라고 타이틀을 달았지만 강의가 짧지는 않아요. 3시간씩 총 10강으로 구성되어있어요.


https://academy.orbi.kr/intro/teacher/347/l

https://academy.orbi.kr/intro/teacher/347/l

https://academy.orbi.kr/intro/teacher/347/l









(1) 방향성



강의를 준비하면서 정말 여러모로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

지금 이 시기에 내가 수험생이었다면, 혹은 내가 가르쳤던 수험생들이 가장 필요로 하고 해야만 하는 공부는 무엇일까.


고민 끝에 윈터시즌에 해야하는 공부에 대해 스스로 결론을 내렸는데요. 

개념과 자료 해석을 위해서 해야하는 공부추론형 문항 해결을 위해 해야하는 공부가 근본적으로 다르다는 겁니다.


강의가 어떤 방향성을 가지고 무엇을 전달하고자 하는지 소개하고 싶어요.



[1] 비유전 특강 ZERO


개념과 자료를 분석하자는 겁니다. 다른 수많은 개념 강의와 별다를 것 없죠.


사실 개념에는 왕도가 없습니다. 결국 최소한의 시간은 투자를 해야 안정적인 베이스가 쌓이겠죠.

제가 강의를 준비하며, 그 이전에 기출의 파급효과 생명과학1을 집필하며 개념에서 가장 중요시해온 것은 

"어디까지 알아야 하는가"입니다.


"[기출의 파급효과 생명과학1]은 생명과학1을 관통하는 핵심적인 기출 문항들을 통해 실전 개념의 Guideline을 제시합니다." 


-기출의 파급효과 저자의 말 중에서-


실전 개념, 필수 자료를 정하는 것은 제가 아니라 기출 문항이어야겠죠. 

기출 분석서를 쓰면서 몇달 내내 10년치 기출 문항만 보고있으니 이 선이 더욱 명확해져버렸습니다.

생명과학1은 지엽적인 개념으로 학생들 괴롭히는 과목이 아닙니다. (이거 말고 다른 걸로 충분히 많이 괴롭힙니다) 

적어도 개념과 자료 해석에 있어서는 알아야 하는 내용을 명확히 아는 것이 중요해요. 나오는 게 몇번이고 반복되어 나오니까요!


비유전 특강 ZERO는 기출 문항 분석을 통해서 "어디까지 알아야 하는가"를 정의하는 개념 & 기출 분석 강의입니다.
기출이 제시하는 내용에서 딱 10%만 오버해서 110%정도만 정리합시다. 


배웠던 내용을 1년 동안 적절한 문제 풀이를 통해 유지하며 추론형 문항과 더불어 밸런스 있는 공부를 하는 것은 여러분들 학습자의 몫입니다. 이를 위해 알아야 하는 내용과 그에 필요한 초고퀄리티의 컨텐츠를 약속합니다.



[2] 유전 특강 CLIP



좀 변태같긴 한데 제가 살면서 제일 잘하고 사랑하는 게 유전입니다. 제가 유전 파트만 되면 눈이 초롱초롱 해진다고 하더라구요. 지금도 이거 쓰면서 심장이 두근거리네요. ㅎㅡㅎ


유전은 출제되는 여섯 문항 중 네 문항이 추론형 문항인 만큼 어렵고 투자한 시간 대비 효율이 "매우" 떨어지는 단원이지만, 여섯 문항이면 학습자 입장에서는 당연히 미련 없이 포기할 수 있는 양도 아니에요. 



유전의 가장 큰 어려움 중 하나는 "정말 높은 진입 장벽"입니다. 일단 어려운 문제는 보자마자 포기하게 돼요.

또 대부분의 학습자들은 어떻게 푸는 게 잘 푸는 건지 모릅니다. 답이 나왔더라도 좋은 풀이인지에 대한 확신이 없죠. 


"문항의 구조를 정확히 알고 있는가?" "출제자가 조건을 제시하는 방식을 이해하는가?" "귀류는 무조건 나쁜 것인가?" (참고로 귀류는 타이밍이 중요합니다. 추론을 멈추고 귀류로 넘어가는 타이밍과 그 기준이 명확할 때 무엇보다도 좋은 도구가 됩니다.) 유전을 정복하기 위해서는 정말 여러가지 요소들이 충족되어야 합니다. 저도 유전 어려운 거 알고 가끔 보면 진짜 기괴하기도 하고 이게 수능인지 아이큐 테스트인지 싶은 때가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실력을 기르기 위해 필연적으로 걸어가야 하는 길이 존재합니다.


그럼 그 가성비 떨어지고 어려운 유전을, 앞으로 1년간 어떻게 공부해갈 것이며, 당장 지금 윈터 시즌에는 무엇을 해야하는가. 이건 수업 시간에 질리도록 얘기 하게 될거에요. 앞으로 학습의 방향성을 결정하는 중요한 시기가 될테니까요.


제가 유전 특강 CLIP에서 여러분들께 전달드릴 내용은 크게 세 가지에요. 


첫 번째는 "문항의 구조와 유형에 대한 이해"

두 번째는 "정제된 도구와 방법론"

세 번째는 "여러분들이 풀 수 있는 고퀄리티의 문제(Essence)"입니다.


결론만 말하자면, 유전을 공부함에 있어서 다양한 문항을 만나보는 경험은 무엇보다 중요해요.


이번 겨울에는 여러분들이 앞으로 1년간 문제를 풀며 실력을 기를 수 있도록, 그 발판을 만들어주려고 합니다.





 

(2) 컨텐츠



주교재 : 기출 분석서 [기출의 파급효과 생명과학1]




주교재로는 [기출의 파급효과 생명과학1]을 사용합니다. 실전 개념 + 기출 분석 교재라고 생각해주시면 됩니다!


애초에 여러분들께서 독학하실 수 있도록 집필한 교재이지만, 제가 전달하고 싶은 내용을 글로는 100% 담지 못하기에 강의에서 풀어보고자 합니다. 



부교재 : Preview 칼럼 / Essence / Review Sheet


부교재에는 제 모든 능력과 사랑과 노력을 실어 넣었습니다 !




제가 기파급 출판 이후 항상 하던 말이 '아쉬움이 남는 파트가 많아요', '더 열심히 제작하겠습니다'였는데, 이번에 새로 제작한 부교재들은 개인적으로 너무 만족스럽습니다.



첫 번째 부교재는 Preview 칼럼입니다. 

이 칼럼은 2023학년도의 기조와 문항을 반영하여 각 유형을 소개하는 칼럼입니다.

어떤 느낌으로 출제되었고 또 어떻게 공부해야 하는지 대략적이고 포괄적으로 이해하실 수 있을 거에요.

매주 수업 전에 제공될 거고, 수업 전에 미리 읽어오시면 되겠습니다 :D 

원활한 이해와 전반적인 정리에 도움이 될 거에요.


두 번째 부교재는 Review Sheet입니다.

쉽게 말해 매주 보는 복습 테스트인데요, 기출 변형 + EBS 변형 + 자작 문항이 섞인 12점짜리 시험지입니다.


매주 하나씩 제공되고, 수업 시간에 풀이&해설을 진행합니다. 

저번 시간에 배운 내용을 수업 시간에 복습하는 것이라고 생각해주시면 될 것 같아요.


매주 손해설이 제공될 거고, 손해설지를 통해 복습 테스트를 또 다시 복습해오시면 되겠죠!

(Review Sheet 점수는 평균 점수와 함께 본인/학부모께 문자로 발송됩니다.)

세 번째 부교재는 워크북 Essence인데요, 가장 중요한 부교재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아요.

Essence의 제작 목표는 "문제를 풀 수 있게끔 만들겠다" 였어요.


핵심적인 논리를 담은 기출 문항이 있다고 합시다. 이들 중에선 아주 중요한 문항이지만 난도가 높은 문항이어서 학생들이 쉽게 정복하기 어려운 문항도 있을 거에요.


생명과학1에서, 특히 추론형 유형에서는 문항을 풀면서 논리를 정복해야 실력을 기를 수 있는데 실력이 없으면 어려워서 문항을 못 푸는 딜레마가 있다고 생각해요. 시중에는 쉬운 문항이 거의 없거든요.


Essence를 통해서 꼭 알아야하는 논리와 구조들을 여러분들께 학습시키고 싶어요. 

그래서 아주 중요한 논리들을, "쉽게" 출제하였습니다. 

Essence도 구조는 동일합니다. 역대 기출 변형 + 역대 EBS 변형 + 자작 문항이에요. 

기출 문항과 EBS 문항 중에서 고르고 골랐고 자작 문항도 100% 제가 직접 제작했지만, 평균적인 난도는 기출 문항보다 쉽습니다. 한마디로 쉽게 변형한 거죠.


또, 각 문항 별로 'structure''clue'가 정리되어 있습니다. 출제자의 시각에서 문항에서 어떤 조건들을 제시하고 있는지 정리하고, 이 문항을 처음 만났을 때 어떻게 접근해야 하는가를 질문의 형식으로 적어두었어요. 도움 많이 될겁니다.


그리고 CLIP Essence의 경우는 너무 쉽기만 하면 재미없을까봐 매운맛 자작 문항을 각 주차별로 3~5문항씩 별첨해두었어요.

혹시 본인이 실력에 자신이 있다 혹은 내가 이번에 기른 방법론을 확인해보고 싶다 하시면 풀어보시면 됩니다. 필수는 아니에요!


Essence도 PDF를 첨부할까 하다가 아직은 미공개로 남겨두겠습니다. 아쉬움을 남기고 싶지 않아 정말 많은 것을 준비했어요. 강사이기 이전에 컨텐츠 제작자로서, Essence는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3) 수강생들께 드리고 싶은 말씀


수강 대상에 제한을 두는 강의는 아닙니다. 

전반적인 정리가 목표이든 방법론적인 부분이 목표이든 얻어갈 부분은 분명히 있는 강의입니다.


노베이스이거나 1회독 정도의 학습자도 얻어갈 부분이 충분히 많을 거고, 어느 정도 실력이 있는 학습자 또한 필요한 도구들이 깔끔하게 정제되었다는 느낌을 받으실 수 있을겁니다.


다만 "수능"에 초점을 둔 강의인 만큼 각 내용을 꽤 깊게 다루기 때문에 열심히 따라오셔야 합니다.


현장/비대면 수강생분들께 강의 영상을 종강 전까지 공개하겠습니다. 

어떤 부분을 놓쳤거나 찝찝함이 남는다면 영상을 두세번 돌려보시면서 따라와주세요!


https://academy.orbi.kr/intro/teacher/347/l

https://academy.orbi.kr/intro/teacher/347/l

https://academy.orbi.kr/intro/teacher/347/l



다시 한 번 관심을 가져주셔서 정말 감사하고, 항상 노력하는 강사가 되겠습니다.


강의실에서 뵙겠습니다!

0 XDK (+0)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XDK를 선물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