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아픈 상처에 소금을 뿌리십니까? [1105923] · MS 2021 · 쪽지

2022-05-25 15:37:18
조회수 68

2주째 쉬는중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56822217

처음엔 불안해서 미칠거같았는데

이젠 슬슬 다시 조금씩 붙잡울땐거같네요

절망의계곡을 지난거라고 생각할게요..

0 XDK (+0)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XDK를 선물하세요.


  • 첫번째 댓글의 주인공이 되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