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중국 조선족 거주·자매도시에 6억 물품 지원

2020-02-29 23:38:44  원문 2020-02-11 11:35  조회수 81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8096282

onews-image

서울시가 신종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자매도시인 베이징시와 조선족이 많이 거주하는 동북 3성 등 12개 도시에 총 6억 상당의 물품을 지원합니다.

서울시는 "우선 내일(12일) 중국 각 도시에 의료용 보호복과 고글, 휴대용 열화상카메라 등 2천 7백만 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 관계자는 "물량이 확보되면 이번주까지 2차로 1억 5천만 원 상당의 방호복과 고글 등을 추가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지난 2015년 메르스 사태 때 베이징시가 특사를 파견하는 등 도움을 줬다"며,...

전체 기사 보기

해당 뉴스 기사는 ∑열망=기적(864222) 님의 요청으로 수집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