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어1타신승범 [836995] · MS 2018

2019-01-26 00:38:12
조회수 2089

26) 가능세계 해설- 이원준선생님께 실망..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21029220

* 팔로우, 좋아요, 구독은 제가 글과 영상을 만드는데 큰 힘이 됩니다. 


* 주변 사람들게 공유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https://www.youtube.com/watch?v=RdEZ1j7Clac


제 유튜브 채널입니다. 구독고 쪼아요 부타캐요.




요새 인강 누구 들어야되냐고 하도 물어보고, 과외학생 어머님들도 메이저 재종중에 골라달라길래

한참동안 고민하다가 이원준선생님을 추천했다.


독해를 잘 하시고, 워낙에 해설도 잘 하시는 분이라고 알고 있기 때문이었다.


그런데, 그 선택을 후회하게 되는 일이 생겼다.



이런 일이다. 


내가 가르치는거랑 다르다고 따지는데, 아이가 화가 나있는거를 보니까 이걸 내가 좋아해야할지

아니면 짜증나야할지 모르겠었다.


그렇다고 이원준t보다 나은 대안이 있는 것도 아니고( 이 친구는 작년에 디렉션과 코딩가르치는 선생님께 수업들었다.)


이 친구 말고 다른 친구 한 사람도 비슷한 얘기를 해서,


귀찮음과 배고픔을 무릎스고, 그리고 극딜받을 준비를 하고 가능세계 해설을 했다


처음에는 귀찮아서 핸드폰으로 대충 보고 풀어야겠다고 했는데( 어지간한 지문은 그렇게 풀림),

생각보다 어려워서 갤탭으로 풀어야겠다고 생각하고, 생각한 김에 해설강의를 찍었다.


다이어트중이라 배고픈데 에스프레소를 8번 마시면서 한 해설이니 다들 잘 감상해주면 좋을 것 같다.


근대 ㄹㅇ루 이 지문 강사들이 아직도 쫄보처럼 제대로 해설 못하고 있는건가?


그렇다면, 좀 아쉽다. 근대 그렇지 않으리라 믿는다. 


강사면 빠릿하게 작년수능은 해설해줘야지 ㅡ..





0 XDK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덕 코인을 선물하세요.

  • 인생을걸었다면 · 747353 · 01/26 00:40 · MS 2017

    1 빠

  • 언블 (Unbl) · 827051 · 01/26 01:04 · MS 2018

    제자분이 수준이 높으신것같네요... 카톡 내용을 보니 ㅋㅋ

  • 가담항설(街談巷說) · 800396 · 01/26 02:56 · MS 2018

    원준코인 떡상을 외치는 사람들이 있긴 있지만, 이원준 선생님 맛보기 강의하고 해설강의 보면서 상당히 찝찝한 부분이 있었는데 저 제자분이 그 부분을 시원하게 정리해주심

  • 언블 (Unbl) · 827051 · 01/26 03:30 · MS 2018

    저는 이원준 선생님 수강생이었고 존경하는 선생님입니다만 저 제자분의 카톡도 이해가 가네요.

  • 가담항설(街談巷說) · 800396 · 01/26 03:37 · MS 2018

    지문 읽는 게 어느정도 되는 상위권 학생들한테는 괜찮다는 반응이 있을수는 있는데, 막 9~4등급 학생들한테 이원준선생님 수강해라 하기가 뭐한...

    그래도 배경지식적인 면에서 교육청, 평가원 지문과 선지가 잘못되었다고 지적하는 것도 잘하신 것 같고, 인성도 괜찮으신 것 같아요.

    그리고 가끔 원준쌤 블로그 들어가서 현실의 사회문제에 대해서 팩트체크하고 해결책을 제시하시는 걸 보니까 대단하신 것 같던데..

  • 언블 (Unbl) · 827051 · 01/26 03:39 · MS 2018

    저도 누구한테 인강 추천할때는 그냥 박광일쌤 들으라고 합니다. 비문학이 좀 별로긴 한데 원준쌤보다는 훨씬 대중적인 강의라서...ㅋㅋ 이원준쌤 강의는 선뜻 추천하기에는 조금 어렵죠.

  • 국어1타SSB · 836995 · 01/26 07:13 · MS 2018

    3따리인데.. 요놈이 보던게 있어서.. 약간 국어칼럼니스트가 되버렸네요 ㅡㅡ. ㅋㅋㅋ

    그래도 이렇게 열심히 고민하는 과정을 보면 과외선생으로서 졸졸 짜증나도 돕는게 의무겠구나 생각이 들어요

  • 원준우진명학도영 · 829427 · 01/27 11:33 · MS 2018

    이원준 김동욱 더블커리는 어떤가여...

  • sunkist · 856152 · 01/27 22:51 · MS 2018

    브크 비문학 해당 강의 들어보았는데 깔끔한 해설이고 아무 문제 없어요. 브크 스키마 설명에 바로 이어지는 세트로 형식스키마 복습의 성격도 있는 탁월한 수능 해설이네요. 216 개인적으로 문학을 인지언어학자인 마크 존슨의 body in the mind에 나오는 틀을 5개로 너무 단순화해서 다루어서 마음에 들지 않지만 함부로 깔 레벨 아닙니다. 겸손하세요.

  • 국어1타SSB · 836995 · 01/27 23:51 · MS 2018

    3번문제가 탁월한 수능해설이라고요?
    42-3 말고 41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