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빋 [767541]

2018-06-15 02:11:11
조회수 93

여러 정치적 생각들을 하다가..

게시글 주소: https://orbi.kr/00017468617

고3 수험생의 입장으로 하루에도 여러 정치적 생각들을 많이 하게되는데

오늘은 한미 연합훈련이 사실상 중단이라는 기사를 보고 

이러다 진짜 베트남처럼 되는거 아닌가 하는 생각에 갑자기 미친듯이 불안했습니다.

그리고 상상해봤어요. 

만약에 나라가 진짜 위기에 처하면, 그것을 많은 사람들이 의식하지 못하면,

내가 나가서 시위라도 해야되나? 

물론 주위 사람들은 날 병신같이 보겠죠. 저는 그 시선들마저 설득해야하는 입장이구요.

그런 상상을 계속 하면서 다다른 결론이 ‘나는 정말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약한 존재구나...’ 

여기까지 오니까 차라리 더이상 생각하는걸 멈추고 남들처럼 편안히 흐름에 마음을 맡길까, 

그러면 지금보다는 편안하고 행복해지지 않을까? 라는 마음밖에 안드네요.

하고 싶은 말이 정말 많지만, 제가 최근에 가장 감명깊게 본 짤이나 던지고 자렵니다.

이게 옳은지 그른지는 저도 잘 모르겠지만요.


0 XDK

  1. 유익한 글을 읽었다면 작성자에게 덕 코인을 선물하세요.

2019 수능 D-145

  • 1심찬우

    2랍비

    3이상인

  • 4이경보

    5황민구

    6미천한 수학자

  • 7이원준

    8박주혁

    9전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