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상담실
내신vs수능
#생활상담실 #모바일 #자유게시판
  • 32jok8815
  • 작성일 14-04-16 01:03
  • IMIN 493889
  • MS 0000
  • 조회수 680
http://orbi.kr/0004496277

http://orbi.kr/0004496277

이글을 내twitter로 보냅니다 이글을 facebook으로 보냅니다
현역 고3 문과입니다. 제가 내신을 꼭해야하는 것에 관한 의문을갖고잇어서입니다.. 2학년때까지 총내신은 2등급중 후반데구요 모평등급은 343나옵니다 그런데 지금학교에서 하는 공부와 제가 하고있는 공부와 너무차이가납니다 사탐과목에서도 제가수능에서 선택하지않을 것을 학교내신을위해 투자하는시간이 아깝고 국어나 수학같은경우는 수특으로하는데 진도가너무느립니다..ㅠㅠ 지금상황에서 어떻게 해야할까요? 내신을버리고 계속해서 수능공부를하는게 맞을까요? 정말고민입니다.. 저와비슷한 경험을 가졌던 분들 조언부탁드립니다.
47Roop
2

본인의 의지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뭐 선배들 말 들으면 내신버리면 후회한다 라고 하는데 자기가 냉정하게 생각해서 뭐가 후회가 덜남을지 생각해보시면 답 나올것같네요
참고로 정시몰빵치면 속편하긴 합니다 속터지는 학교수업 안들어도되고 다 인강에 자습으로 매꿀수 있으니까요 대신 수능 망치면 진짜 이도저도 안될수 있다는건 감수하셔야되고요

2014/04/16 IMIN: 451596 IP: 220.♡.152.105 MS: 0000

본인이 판단하셔서
수시로 원하는 대학을 갈 거 같으면 내신 챙기시고
아니면 걍 버리세요
내신은 영어만 챙기면 될 듯
개비에스 영어로 나갈테니까여 ㅇㅇ

2014/04/16 IMIN: 334475 IP: 112.♡.248.89 MS: 0000

학교에서 선생님께선 내신은 버리면 대학을포기하라네요ㅠㅠ 정시로가면 무조건성적이 안나온다고하네요ㅠㅠ

2014/04/16 IMIN: 493889 IP: 39.♡.44.129 MS: 0000

선택은 jok님이 하시는거예요
지금은 좀 모자라도 중간 기말 잘 치면 원하는 학교 갈 거 같으면 준비하는게 옳고요
아니면 버리는게 답임요
내신으로 안되면 어차피 답은 정시뿐이잖아요 ㅇㅇ

내신 붙잡고 있어도 안될 상황인데 선생들의 헛소리 때문에 억지로 붙잡다간 정시까지 조집니다 ㅇㅇ

2014/04/16 IMIN: 334475 IP: 61.♡.86.13 MS: 0000

18레블
0

남자분이시면 닥정시... 정시가 원서질만잘하면 수시급으로 대학교 클라스 높일 수 있습니다. 물론 마이다스의 손이필요하지만 ㅋㅋ 내신은 투자 대비 효율성이 별로라.. 그냥 제 경험입니다

2014/04/16 IMIN: 502584 IP: 124.♡.202.32 MS: 0000

내신으로 논술해서 최저맞춰서 가라는데 하 너무고민입니다

2014/04/16 IMIN: 493889 IP: 39.♡.44.129 MS: 0000

54Kume
0

내신 망하면 정시로 대학가면 되지만 정시가 망하면 내신으로 대학은 못감..

2014/04/16 IMIN: 432640 IP: 218.♡.47.124 MS: 0000

어느정도 대학을 생각하고 있는지에 따라 달라질것 같네요..인서울 중상위권 이상의 학교가 목표시라면 수능에 더 집중하시고요, 인서울 중위권 이하 학교가 목표면 수능보다는 내신에 더 집중하는게 맞겠네요

2014/04/16 IMIN: 448419 IP: 115.♡.23.79 MS: 2013

쪽지드려도될까요?

2014/04/16 IMIN: 493889 IP: 110.♡.45.120 MS: 0000

전 수능몰빵 좀 반대요. 제가 정말 님이랑 딱 성적대 똑같고 내신버리고 수능몰빵했는데요 지금고3이시면 수능때까지 성적 올리기 힘들꺼에요 지금은 재수 생각조차 안하시겠지만 사람일이 나중에 어떻게될지 모르는 거거든요. 저는 그때 내신 버린거때문에 재수해서도 두고두고 발목잡더라고요. 저라면 시수 높은 과목 위주로 3학년 내신 2등급 안으로는 유지해놓을거에요. 어차피 학생부로는 못가도 수시논술 볼때 두고두고 피해안보게끔요. 전 내신이 4등급대라서 뭘해도 마이너스받습니다. 343에서 수능때 인서울하기 쉽지 않을거에요. 제가볼땐 논술최저맞춰서 가는게 맞아요.

2014/04/17 IMIN: 438930 IP: 118.♡.21.171 MS: 0000

네 알겟습니다

2014/04/17 IMIN: 493889 IP: 110.♡.30.184 MS: 0000

#생활상담실
 공지 77Operatorsicon운영자 2011/07/11
 공지 74Operatorsicon컨텐츠관리자 02/21 11:32
 공지 74Operatorsicon컨텐츠관리자 02/17 16:42
 공지 77Operatorsicon운영자 02/17 16:18
 공지
#이주심사 #자유게시판 #공지   제110차 에피/센츄리온 심사 결과 (17년 01월) 2459 32
74Operatorsicon컨텐츠관리자 02/16 10:28
 공지 74Operatorsicon컨텐츠관리자 01/31 11:38
2577246 29포퍼야적당히했어야지 02/22 07:48
2577232 54배수지♡ 02/22 05:04
2577230 4RrVgpLqma09ilD 02/22 04:48
2577218 50지과센세 02/22 03:44
2577210 27오승택 02/22 03:25
2577207
#생활상담실  앙 부산띠~ 70 4
50지과센세 02/22 03:17
2577199 32소미 02/22 03:10
2577194
#생활상담실  대학교 입학식 가시나요?? 110 3
12비츠비츠 02/22 03:05
2577190 37딸만머장경 02/22 03:01
2577184 58Managersicon쩝쩝접 02/22 02:55
2577183 37딸만머장경 02/22 02:54
2577176 37딸만머장경 02/22 02:49
2577175 27오승택 02/22 02:47
2577174
#생활상담실  이수 목소리 가지고 싶다 54 3
37딸만머장경 02/22 02:47
2577166
#생활상담실  여러분의 애창곡은? 114 15
37딸만머장경 02/22 02:37
2577164 41울트라반수생 02/22 02:35
2577162
#생활상담실  혹시 파란색후드에 90 3
49이탬 02/22 02:35
2577160
#생활상담실  오옷 글이 삭제되네요? 45 1
35정채연 02/22 02:35
2577156
#생활상담실  아 한조하고싶다 53 3
37딸만머장경 02/22 02:32
2577155
#생활상담실  그냥 밤을 샐까.. 37
65드라이아이스 02/22 02:32
2577150
#생활상담실  똥글도 너프해보시지! 39 4
41울트라반수생 02/22 02:30
2577144 41울트라반수생 02/22 02:26
2577143 41울트라반수생 02/22 02:25
2577141 37Epi-orbisersicone^iπ+1=0 02/22 02:23
2577140
#생활상담실  요새 페북같은데 보면 143 9
37딸만머장경 02/22 02:21
2577138 41울트라반수생 02/22 02:20
2577137
#생활상담실  바다 100 38
49이탬 02/22 02:20
2577133
#생활상담실  제 팔로워 분들 37 5
41울트라반수생 02/22 02:18
2577132 37딸만머장경 02/22 02:18
2577127 33옆집@ㅏ저씨 02/22 02:15
2577124
#생활상담실  야르비해요 야르비 94 8
37딸만머장경 02/22 02:12
2577123 7ㅇ앙ㅇ 02/22 02:12
2577119
#생활상담실  주말에 서울 가는데 65 18
41울트라반수생 02/22 02:09
2577116 47Epi-orbisersicon꽃꼬기 02/22 02:07
2577114 16identifymi 02/22 02:06
2577113
#생활상담실  밤이 되었습니다. 79 10
51귤:) 02/22 02:06
2577106 41울트라반수생 02/22 02:04
2577104
#생활상담실  새터 가기전날!!.... 117 2
19ospac 02/22 02:03
2577093 37딸만머장경 02/22 01:57
2577088
#생활상담실  에타 만든 사람 67 7
44타키 02/22 01:55
2577081
#생활상담실  독서실좀 골라주세여!! 91 13
7ㅇ앙ㅇ 02/22 01:49
2577071 33옆집@ㅏ저씨 02/22 01:46
2577067 33옆집@ㅏ저씨 02/22 01:43
2577054
#생활상담실  같이 기도 해 주세요 38 2
21Muteee 02/22 01:37
2577048
#생활상담실  여자마음이란... 140 21
20묽은똥 02/22 01:35
2577046 58Managersicon쩝쩝접 02/22 01:34
2577037 43★메이코패스★ 02/22 01:28
2577029 12밀레ㄴ1엄베ㅇ1ㅂ1 02/22 01:23
2577022 44타키 02/22 01:17
2577020
#생활상담실  그래도 262 18
49이탬 02/22 01:16
2577018
#생활상담실  돈때메 디지겠네 48 1
32파리야 02/22 01:15
2577007 40쀼쀼해 02/22 01:11
2576996 18AydtLV7Pi6Dkg5 02/22 01:04
2576991 47Epi-orbisersicon꽃꼬기 02/22 01:02
2576952 50지과센세 02/22 00:41
2576947 22Foucault 02/22 00:39
2576944 44✨할수있다해보자✨ 02/22 00:39
2576936 43도널드 J. 트럼프 02/22 00:37
2576924
#생활상담실  아 방금 페북지웠어요 89 1
46유주소녀성소 02/22 00:30
2576906
#생활상담실  제 친구 ㅎㄷㄷ하네요 462 26
50지과센세 02/22 00:22
2576904
#생활상담실  오하영 빅파이 86 2
8자몽에이슬 02/22 00:22
2576902 46유주소녀성소 02/22 00:22
2576885 35세상의모든우진이 02/22 00:13
2576884 50지과센세 02/22 00:13
2576883 44ManagersiconStrive 02/22 00:12
2576871
#생활상담실  우울한 밤 78 4
43도널드 J. 트럼프 02/22 00:08
2576866
#생활상담실  오늘의 인증 66 1
33산토끼는키토산 02/22 00:06
2576862 41울트라반수생 02/22 00:05
2576859 7KVsTROFj837qbt 02/22 00:02
2576854 41전지현 02/21 23:59
2576847 33건강보험심사평가원 02/21 23:56
2576827 58Managersicon쩝쩝접 02/21 23:46
2576821 17귀여운고시키 02/21 23:43
2576817
#생활상담실  세상은 원래 불공평 하죠.. 188 17
43도널드 J. 트럼프 02/21 23:41
2576801 53Layton 02/21 23:33
오르비 게시판 및 회원 관리법(Horus Code)<
<span style="background-c
<span style="font-family: Arial, Helvetic
안녕하세요.오르비를 운영하는 무브 주식회사가 오르비 모의지원을 업그레이드 해줄 개발 인턴을 구합니다.통계학 관련 분야 석사 이상 학력을 보유하고 있거나 기계학습 분야 경험이 있는 분 우대합니다.인턴 기간은 2개월이며, 본인이 연장 근무를 원하며 근무 성과도 좋다
본 제110차 심사는 2017년 1월에 접수된 신청에 대한 결과입니다.심사 신청은&nbsp;1) Epi : http://orbi.kr/core/market?v=epioptimus2) Centurion : http://orbi.kr/core/market?v=centurion에서 해주시면 됩니다.2월 28일까지 신청하시면 (2월 전체 신청 건에 대해) 보통 3월 10~15일 정도에 처리됩니다.E
메가스터디에 EBS 수능특강 상륙!!<p style="tex
왜 경희대생도 아닌 제가 경희대를 갔는지는 잘 모르겠지만아무튼 경희대에 갔는데 강의실이 되게 아크로바틱했음책상이랑 의자가 천장에 주렁주렁 매달려있어서 거기 앉으려면 출발드림팀 찍어야됨강의실뿐만 아니라 화장실 식당 카페 전부 다 그런 식이어서 낑낑대며 올라가다가 꿈에서 깸ㅋㅋ경희대 입결이 하늘을 찌를거라는 암시인가 이거 (경훌 아님 진짜임
서울대 한명감ㅋㅋㅋㅋ ㅋㅋㅋㅋ ㅋㅋㅋㅋ
고영태가 누군지 모름ㅋㅋ
첫차까지 기다리는 ..꺅는 여기 왜이리 비싸
ㅠㅠ..
꺄하하하하하혼술각?
완전 꿀성대네요 들을 계획 없는데 꼭 마트 시식아주머니가 쥐여주는 군만두를 엉겁결에 가져가 카트위에 올려놓기 직전 기분이에요 목소리 정말 대박 좋다
ㅈㄱㄴ그날 뭐 하는 것도 없고 두시간만에 끝나길래 안가려 하는데 괜찮겠죠??
이게 사회 나가면 불이익이 있나요?회식 같은데서 술 강제로 먹인다던데...
멘사 내 활동은 어케들 하시는지 그냥 궁금 ㅇㅅㅇ
3월되면 다시 덕질 시작해야지
좋은건가여 나쁜걸까여
ㅇㅈ? 조현아 쨩쨩걸
개섹시...
저는 어김없이!
한조 대기중~~~~~갸아아아아아악 구오아아아아아아아아악
sociology 써있는 과복어느학굔지 아시는분 있으신가영
신기신기
YOU YOU, WHAT I TAKE YOUR CRY!
수면 패턴 난장판인데다, 학교 수업같이 긴급한 일 아니면적게 자고 일어나는게 너무 힘들어서 못 하겠네요. 체력은 원래 안좋았는데 더 안좋아졌고요.일단 수면 부족 상태를 유지해야 오늘 밤에 잠드는데 성공할테니, 그냥 밤을 새고 학원 자습실서 조금 자고 하는게 좋을 것
이런 소시지같은
ㅈㄱㄴ
ㄷㅈ?
머가리딸리므로 졸라쉽게 만들어야징
솔직히 댓글에 있는 여성분들 프로필 사진 한 번씩들 보고 그러잖아요?볼때마다 프사에 찍힌분들이 거의 다 이쁘게 느껴지는건 착각인건지 아니면 자연스러운건지 모르겠네요...
ㅇㅈ? ㅇ ㅇㅈ
또가고싶당예전엔 죽으면 바다나 강에 뿌려줬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수장인가..?) 불법됐더라구여 하하...하...아아 또 놀러가고싶댱
저정도면 똥글수 많지는 않죠..?
이틀만 더 가면 일주일째 ㄷㄷ...개학하면 갈 시간 없을듯 ㅠㅠ
저희독서실 자리는 많은데 사람은 잘없기도하고3인칸?해서 1인실인데앞자리 잘안오던데제가 빼뻬로좋아하는데 인강들으면서 빼빼로도먹고졸음껌도씹고이명학센세나 임정환센세가 드립치면깔깔하고 한번 웃고가고근데 사람이잘없는 독서실이라사람마주치면 깜짝깜짝놀람 ㅠ
야식 먹고싶다야식 오르비 ㄱㄱ
생긴지 두달정도 된 독서실에 가봤는데 사람이 많이 없더군요 사람없는게 낫나요? 월15에 독서실에 스터디카페붙어있어요
오전11시쯤 서울도착!~다음날 오후4시쯤 서울 출발&nbsp;하는데 혼자 갈만한곳 추천받아용 지금 12만원있음
그러나....나는......MOSSOL.....☆★여중여고여대생은 그렇게 웁니다....^^맨날 주선만 해주고있어 주선만ㅠㅠㅠㅠㅠㅠㅠㅠㅠ덕분에 주선여왕으로 불리고있습니당ㅎㅎㅎㅎ나두 많이 나가야지....흑흑...그리고 우리과 애들 넘나 이쁜것같따....except me......!
국어학습시간 = 학(0) + 습(3): 미루다 미루다 결국엔 챕터 하나를 끝냈다.공부할 때엔 수학과 과탐보다 필요한 집중도가 적기 때문에자고 일어난 후에 국어 인강을 듣던가 워크북을 풀도록 하자.곧 방학이 끝나는데 3월 학평이 약간 걱정된다.이후의 2학년 담임 선생님께서
마피아는 고개를 들어주세요.
1. 대전 사는 인간인데 서울+수도권은 진짜 넓고 크고 갈데도 많고 다 가려면 진짜 오래걸리겠다....2. 페북에서 고등학교 동창인 커플의 데이트 사진을 봤다.결론 : 오늘도 나는 모쏠 ㅎㅅㅎ
그러나 나 뺴고 이미 다 친해져 있는 것 같은 느낌적인 느낌 . . ..즐거워야 할텐데 걱정이 앞서네요 ㅠㅠㅠㅠ 친화력 진짜 딸리는 성격이고 +재수생이라 ...저희 과가 새터전에 캠프도하고 모임도 가지고해서 자주만나던데 . ..전 추합으로 들어온거라 ㅎㅎ 아무튼 긴장되고 걱정됨
한국사랑 공부량 0에 수렴
대박이당축복받으실 분
독서실을 원래 다니던데를 계속 다닐까 바꿀까 고민중인데 골라주세여 ㅠㅠ1. 현재다니고 있는 독서실&nbsp;월 11만 &nbsp;15분거리&nbsp;시설 그냥 평범, 독립형친구들이 있는데 서로 놀진않고 집갈때 같이가는정도2. 새로 생긴 독서실월 15만6분거리시설 새로 생긴데라 깔끔함 좀더 넓은것 같음, 독립형 준프리미엄 독서실 정도되는듯아는 사람 아무도없음ㅠㅠ둘중 추천부탁드립니다 밥은 둘중어딜가든 집가서 먹어요!
제가 공부를 우월하게 잘하는거보다남들이 못하는게 편하지않을까용
제가 11모의고사때 노베이스에서개념서하나돌리고 쎈한번풀고나서봤는데 50점조금넘었는데3등급나오던데제가 좀만더 개념돌렸더라면 더가능했을듯이문제가 어떻게 푸는거다 하는 방법은 시험칠때 알았는데 공식을 몰라서 틀림..ㅜㅜ
아버지가 급성으로 심장이 아프시다고 합니다할아버지가 돌아가셨을때도 울지 않으셨는데지금 아버지가 심장이 많이 아프셔서 울고 계셔요같이 기도해 주세요...
고3때부터좋아했던여자애랑 재수때 서로의지하면서연락많하고지냈는데요 생일이7월이라 재수할때 우리꼭대학가서 벚꽃보러가자얘기하면서좋아한다고했는데 씹혔어요 그뒤로연락안하다가 1월1일에 제가 새해복많이받으라고톡보냈는데 이것도씹혔어요 그뒤로도 고3때반애들모일
이미 털렸으니까요
갑자기 생각나서 (+닉변 기념으로)&nbsp;썰 풀어봄..ㅎ의식의 흐름대로 써서 음...친한 남사친 A.고등학교 와서 알게된 친구 A.1학년때 같은 반 이후&nbsp;한 번도 같은 반을 하지 못했던 그 아이 A.그 때는 고등학교 2학년패딩 입을 시기였는데A가 어느날 갑자기
예비 고2입니다국어 공부법을 모르겠어요ㅜㅜ올해 수능 비문학 다맞긴했는데제가 지문을 분석해서 푸는게 아니라그냥 슥 읽고 풀어요.이 습관 고쳐야 하나요??
그나마 시간표 연강으로 짜기 부담이 적네요..
좋은 친구가 한둘이라도 있다는건 정말 좋은일인것 같다이번에 여행 다녀온게 재수전 마지막으로 다녀온건데당장 저번주 수요일인가 급박하게 정했는데도묵묵히 따라와주고정말 리얼루다가 무계획으로 갔는데본인하고싶은게 있었을텐데도 내가 여기 가볼까..?이러면 다 따라댕
그놈의 돈이 문제로다돈 돈 돈 돈 동!!!!
아부럽
새롭게 적응하는 게 너무 두려움...ㅠㅠ그냥 친해진 때로 시간이동하고싶다ㅠㅠ
네...제가 같이 미팅나가는 동기 프사를 구경하다가아니...프사목록에....어째서.......내가 쓴 캘리가 있짛......???????하고 당황하였습니다^^....고거슨 바로 낭중지추....바로 이 캘리...ㅎㅎ그래서 결국 갠톡을 보냈고!넹 오르비언이엇ㄹ더라구여ㅎㅎㅎㅎㅎ오하이요!^^네 그리고 가장 충격적이었던건....새내기카페에 글 올릴때부터 저인거 알았대요 하하하하하하하즈엉말...충격적이닿....그리고 반가웠어 내 동기....^^
동성로 다녀오긴 귀찮고그렇다고 대구역에 뭐가 있는것도 아니니...아아아아아ㅏㅇ
자로가야지
꿈이란게 그렇듯이 시간이 조금씩 지나갈수록 기억이 흐릿해지는데이틀동안 되게 야한꿈을 꿨다는건 기억나네요...!! &gt;.&lt;너무 공부열심히해서그런가..!!ㅜㅜ
6등급대인데&nbsp;윤혜정 개념나비 끝내면 뭐 사서 풀지 고민이에요마닳은 거르고요
친구들 오티 장기자랑 영상봐버림&nbsp;재밌진않은데 그냥부럽네요수능끝나고 깔아야지~
부모님이 대학가면 술마시고 동아리하고 놀생각하지말고 공부하라 하시면서 스마트폰 없앴다네요세상에나
운동의 필요성을 느껴서 3월즘되서 날풀리면 학원끝나고 집앞 하천 뛸라하는데 다음날 지장없겠죠?집와서 운동 후 인강도 하나 듣고자고싶은데 운동하시는분 일과가 어케되세요
데쟈뷰일 것 같다고 생각하고 데쟈뷰가 진행되도록 냅두는지180도 다른 방향으로 진행되도록 할 것인지너무 고민이 되네요작년 이맘때의 감정과 소름끼치게 닮고 상황도 비슷하네요
서울사람인것 같은데 서울에서 경북대 어찌보냐고 물으시길래그냥 좋게 본다고 말했음그러자 택시기사께서 경북대는 연고대는 못따라가도 한양대까진 따라간다고 하시긴 함. 물론 입결만 보신게 아닌 학문에 대한 투자라던지 지원같은거 전반적으로 본다는 전제를 깔긴 깔으셨음.확실히 지거국의 위상은 좋긴한듯 ㅇㅇ
왜이렇게 많이 받았지 후
재수를 하면서 점차 삶과 내 주변을 알아가네요이러려고 공부 했나 자괴감 듭니다.이럴거면 뭐하러 과외갔나요. 그딴 수도권 잡대 붙을거였으면그냥 과외 안하고 신나게 쳐노는게 훨 뺴 나았네요.그랬으면 최소 행복하기라도 했는데&nbsp;나는 뭐 아무 것도 된게 없네..
또끼앞에서 교편을 잡아보あた。。。
ㅇㅈ?
재종반 선생님들이나 성공(?)한 선배들은 12시되면 제발 집에가서 공부하지 말고 자라 그러고집에 오면 부모님이 뭔 잠을 벌써 자냐고 그러시고참 중간에서 입장 난처함..누구 말을 들어야 할지...
???
이제는 추합시즌도 끝났고 하니까..&nbsp;우리나라 의사들이 어떻게 돈을 버는지에 대한 글을 쓰려고 합니다.&nbsp;</sp
아니 자기 혼자서멍청하게"병은 약먹어서 생기는 것이고 바이러스는 허구의 존재다. 백신은 제약회사의 음모면서 돈벌이수단고 신경계를 마비시켜 자폐를 유발~~~"식으로 망상해가는 수준에서 끝나면 모르겠는데반백신운동이란 거짓을 신봉하고서백신을 안 맞는 사람들이 늘어
고3인데 학교 너무 꼬여버려서 자퇴하고독재학원 가서 11시에 집 오면 딱 잠들기전에너무 우울하네요ㅠㅠㅠ이거 이거보려고 책도 읽어보고친구들이랑 자기전 1시간씩 게임하다가 부모님께욕 바가지로 먹고 컴퓨터 선끊어가시고하... 그냥 우울하다는 생각 안들게 바로 잠이나자는게 맞을까요ㅋㅋㅋㅋ진짜 미치겟는게 이겨냈다 싶으면 한달 단위로&nbsp;찾아오는거같음..
가질 걸 다 가진 사람들도 많고오늘도 얘기를 들으니 좀 충격이군요..하하..멘탈에 crippled 하는 자꾸 외부 요인들이 공격을 해오는 군요..제 친구 5등급으로 자소서 잘 써서 인하대 공대 간 녀석사배자로 4등급인데 (내신.. 윗분도 내신 5등급이고 수학 기벡 내신 7등급인데
처음에 그냥 12학점만 듣자 생각했는데생각해 보니 너무 적은 것 같기도 해서요.
 
 1  2  3  4  5  6  7  8  9  10